5월 어린이날 연휴 동안 34만여명 순천 찾아와

5월 5일 순천만국가정원 하루 관람객 최다 12만7663명 방문 권준형 기자l승인2019.05.09 18:38

크게

작게

메일

인쇄

신고

[동부연합신문=권준형 기자]    

순천시(시장 허석)가 지난 5월 4일 ~ 6일까지 연휴 3일간 순천만국가정원(순천만습지 포함)에 28만여 명을 비롯해 낙안읍성등 주요 관광지에 34만여 명이 다녀갔다고 밝혔다.

▲ 국가정원 꼬꼬마디제이파티 : 순천시 제공

방문객들은 하루 평균 11만5259명으로 지난해 9만3419명보다 23% 늘었으며, 특히 5월 5일에는 하루 동안 순천만국가정원에는 관람객이 무려 12만7663명이 방문했다.

주요 관광지별로 살펴보면 순천만국가정원(순천만습지포함) 283963명, 낙안읍성 25339명, 드라마촬영장 22241명, 송광사 4750명, 선암사 7500명이 방문하는 등 가정의 달 연휴를 맞아 어린이와 가족 단위 관광객들이 순천의 대표 생태관광지인 국가정원 등에서 즐거운 연휴를 보냈다.

순천만국가정원에서는 ‘2019 순천방문의해’를 맞아 지난 3월 30일부터 5월 6일까지 38일간 봄꽃향연을 개최했고, 동문 잔디마당에서는 뮤직 서바이벌, 코미디 서커스쇼 등 정원과 어우러진 문화콘텐츠를 선보여 지난해 보다 더 많은 관람객이 찾고 있는 것으로 보고 있다.

▲ 국가정원 이색동물원 : 순천시 제공

순천만습지에는 초록 갈대를 즐기는 관람객들로 북적였으며, 드라마촬영장은 교복체험 등 다양한 체험으로 관광객들을 사로잡았다.

순천시는 올해 시승격 70주년을 맞아 2019년을 ‘순천 방문의 해’로 정하고 자연과 생태에 문화와 예술을 가미한 콘텐츠로 올해 관람객 1000만명 달성을 목표로 하고 있으며, 현재 방문객이 300만명을 넘어섰다.

순천시는 올해 천만 관광객 달성을 위해 순천만의 차별화된 정원이나 생태, 문화재 등을 활용한 차별화된 콘텐츠를 선보일 예정이다.

▲ 국가정원 코미디서커스쇼 : 순천시 제공

순천만국가정원에서는 2013년 순천만국제정원박람회에 참가한 13개 국가들과의 지속적인 문화 교류 계기를 마련해 세계인이 찾는 글로벌 정원으로 인지도 확산을 위해 오는 5월 10일 ~ 26일까지 17일간 ‘정원 월드투어 페스타’를 개최한다. 축제 기간 동안 자연의 아름다움이 가득한 순천만국가정원에서 세계 각국의 음식, 문화, 전통을 체험하고 느낄 수 있다.

또한 순천만국제교향악축제, 세계동물영화제, 푸드아트페스티벌, 팔마시민예술제, 낙안읍성민속문화축제 등 다채로운 행사가 시내 곳곳에서 진행될 예정이다.

이밖에도 선암사와 송광사, 뿌리깊은나무박물관, 기독교역사박물관 등 소중한 우리 역사도 관광자원으로 거듭나 지난 해 대비 관광객이 크게 늘어날 것으로 전망하고 있다.

순천시 관계자는 “순천은 생태관광 도시라는 브랜드에 남도의 대표 맛도 있고 다양한 문화 콘텐츠까지 있어 많은 관광객이 찾고 있다”며, “앞으로도 순천 관광지에서 행복한 여행이 될 수 있도록 관광객 맞이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권준형 기자  no1mentor@hanmail.net
<저작권자 © 동부연합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권준형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기기사

기사 댓글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0 / 최대 400byte

숫자를 입력해주세요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합니다.
여백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전라남도 순천시 장명로 58(장천동 44-1)  |  대표전화 : 061-811-3077  |  팩스 : 061-811-3088  |  등록번호 : 전남 아 00272
발행인·편집인 : 성미연  |  청소년보호책임자 : 권준형
Copyright © 2019 동부연합신문. All rights reserved.